'미국 유학'에 해당되는 글 3건

  1. 2010.02.03 그룹 프로젝트는 정말 싫어! (22)
  2. 2009.12.17 Korean time 싫다면서요!! (22)
  3. 2009.12.13 미국 유학시, 여권과 비자를 잃어버렸을 경우 (10)

여기(미국에서) 계속 있다 보면 그룹으로 모여서 과제하는 경우가 정말 많아요.

저는 혼자 하는게 훨~씬 좋거든요. 물론 열심히 하고, 잘 하는 친구를 만나면 다행이지만요,

제가 여기서 공부하면서 느낀 것은 그렇지 않거든요 -_-;;

한국분들은 엄청 열심히 하시거든요. 제가 만났던 미국 학생들의 대부분은 그렇지 않았어요;;

http://blog.daum.net/bad2begood/184 제가 좋아하는 블로그인데, 이 분이 팀 미팅 때,

저랑 비슷한 경험을 하셔서 링크 걸어요~

매일매일 경영학 수업을 들으러 학교 가는데요, 진짜 징하게 그룹 프로젝트 내서 죽겠어요 ㅠㅠ

다음주까지 해야 할 과제가 있는데, 우리 그룹 애들은 천하태평이라 제 속만 타들어가요!! ㅋㅋ

Posted by 불타는 실내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2.03 19:54 신고

    미국에 사는 한국분들은 엄청 열심히 하시겠군요. 미국인은 대학가서 열심히 한다던데 안그런가요 ? ㄷㄷ

    • 2010.02.03 20:13 신고

      열심히 하는 미국인들도 많을꺼예요 ㅋㅋㅋ
      그런데, 한국인들만큼 열정적으로 하지는 않아요.
      대게 아시아인이 정말 열심히 하더라고요.
      베트남,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등...
      제가 말한 세 나라는요, 진짜 공부 미친듯이 해요; 무서울정도로요 ㅠㅠ

  2. 2010.02.04 02:21 신고

    그룹과제이신가 보네요 ㅎㅎ 저도 학교 다닐때는...노는 입장이여서,, 그룹과제때 항상 피해만...ㅋ ;;;

  3. 2010.02.04 07:48 신고

    아 저도 그룹과제는 너무 싫습니다. 왜자꾸 과제를 그룹별로 내주는 건지...ㅠ

  4. 2010.02.04 21:31 신고

    저도 그룹과제 싫어했던 기억이.. 제 덕분에 다른 애들이 덕좀 봤죠. 물론 제가 덕본 과목도 없었던건 아니지만.. ^^;
    아무튼 일벌 이론에 따르면 항상 그룹의 25%만 열심히 한다죠. 그룹프로젝트에도 해당하지 않나 싶어요.

    • 2010.02.05 04:03 신고

      그룹과제 싫어하는 분들 많네요 ㅋㅋ
      맞아요, 키키님 말씀대로 하는 애만 하고, 안 하는 애는 그냥 숨만 쉬어요 -_-
      공부 열심히 하셨나봐요, 멋지세요~ ^^

  5. 2010.02.05 01:28

    혼자하는 공부도 좋지만 스터디그룸 만들어 하는 게 더 속도 나가지 않나요?

    • 2010.02.05 04:06 신고

      맞아요~
      특히나 미국은 매일 과제에 매주 퀴즈보고, 공부할게 많아서 스터디 그룹을 선호한다고 하는데요.
      저는 별로예요 ㅋㅋㅋ
      저보다 열심히 하거나 잘 하는 분이 있으면 서로 편하고 좋지만, 찐따같은 애들이랑은 하면 시간낭비거든요 ㅋㅋ

  6. 2010.02.05 08:27 신고

    저는 말하는게 부담되서 그룹프로젝트가 싫어요;

    • 2010.02.05 17:06 신고

      전 지금 공부 드럽게 안하는 애들과 해서 피곤해요 ㅠㅠ
      진짜 선생님께 말씀드리고 싶은데!!! 이런걸 왜 하나 싶어요!!!!!
      쓰고보니 느낌표 백만개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7. 2010.02.05 14:04 신고

    힘드시겠지만 왠지 부러운데요~ ^^
    아마 사회에서는 그런 것들이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것 같군요.
    미국은 대학생되고 나면서부터 공부를 열심히 한다고 하던데
    모든 사람들이 그런 것은 아닌가 보네요. ㅎㅎ

    • 2010.02.05 17:07 신고

      아, 사회에서는 도움이 되나봐요~
      제가 사회생활이 없어서요 ㅠㅠ

      아녜요 아녜요~
      열심히 하는 애들은 정말 열심히 하는데요, 저희 반 애들이 공부를 정~말 안하더라고요;;;

      좋은 주말 보내세요, dreamreader님 ^^

  8. 2010.02.05 16:07

    분노의 그룹프로젝트..
    잘 만나면 그만큼 쉬운것도 없지만 못만나면 눈물만 ㅠ_ㅠ

  9. 2010.02.06 08:15 신고

    엮인글 복구했어요. 방명록에도 있고,

  10. 2010.02.06 17:25 신고

    그룹과제는 서로밀기마련이죠~
    누군가 총대를 매고 나가야하는 ㅠㅠ

    • 2010.02.08 05:54 신고

      예!! 맞아요!!!
      아니, 저희 그룹 애들이 통 만나질 않아요;
      뭐가 그리 바쁜지 시간 내기도 어렵고, 힘만 쭉쭉 빠져요 흑...
      주말 잘 보내고 계시죠~? =D

  11. 2010.02.08 11:35 신고

    그래서 팀 맴버를 잘 만나야해요. ㅋㅋㅋ 전 개인적으로 그룹 프로잭트 정말 좋아합니다.

오늘 학교 졸업 문제로 어드바이저와 약속이 있었어요.

저는 아침에 잘 일어나지 못하기 때문에 4시까지 만나기로 되어 있었는데 30분을 기다려도 소식이 없더군요!!

나중에 들은 바로는 "다른 어드바이저와 얘기하느라 시간 가는 줄 몰랐어, 미안해" 라는 얘기를 하셨어요 -_-;;

뭐, 미안하다고 하는데 뭐라고 할 수는 없지만!!!!!!
저는 약속 시간에 늦는 사람 굉장히 싫어해요.

정말 무슨 일이 생기면 어쩔 수 없지만요.


미국인들은 그룹 프로젝트를 사랑해요~ 저는 사회성이 떨어져서 별로 좋아하지 않거든요.

선생님이 숙제를 내주실 때, 그룹으로 모여서 해야하는 숙제가 많아요. 그것들을 group project라고 하구요.

그런거 할때도 약속 딱딱 지켜서 오는 미국인들이 있는가하면 약속 시간 한참 지나서야 오는 분들도 있었어요.

미국에 오기 전에, 엄마가 네가 행동하는 것 하나하나가 한국의 이미지를 만드는 것
 
이라는 말씀을 해주신 적이 있으세요. 저런 진지한 말 좋아하진 않지만 ㅋㅋ 엄마의 말씀을 항상 진리에요!

외국인들이 가지고 있는 생각중에 '한국인들은 시간 약속을 제대로 지키지 않는다'라는 편견을 가진 분이 많아요


제 주위에는 약속 철저히 지키는 분들이 더 많은데 말이죠.

제가 미국에 대해 부정적인 얘기만 하나봐요 ㅋㅋ 자꾸 한국이 그리워서 그런가봐요.

한국에 비자 잊어버려서 다시 받으러 갔을때는 미국이 그립던데, 미국에 있으니까 자꾸 한국이 가고 싶네요 ㅠ

사진 없어서 워싱턴주에 위치한 아름다운 Mt. Rainier에서 찍은 사진 올려요~ 합성같지 않나요?

배경이 정말 좋으니 인물 사진을 찍어도 합성 사진같이 나오는거 있죠?

Posted by 불타는 실내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12.17 15:14

    여울곰님은 자랑스런 한국인!!*^^*

  2. 2009.12.17 19:44

    어라, 우리 회사에도 시애틀에 살다 온 여직원있는데... 저보고 한번 가보라고 하더라고요 시애틀 너무 좋다고...

    • 2009.12.18 06:25 신고

      정말요?
      이상하다, 제가 만났던 모든 여자분들은 시애틀 날씨때문에 싫어하셨거든요 ㅋ 1년에 3개월정도 빼놓고는 항상 흐려서요.
      저야 흐린 날씨를 사랑하니까 상관없지만요 ㅋㅋ
      시애틀 좋아요~ 자연환경을 잘 보존해 놓은 곳 같아요.

  3. 2009.12.17 20:17 신고

    여울곰님.. 사진 공개하셨으면 얼굴도 같이.. ㅎㅎㅎㅎ 얼굴을 가려 놓으니 잘 볼수가 없잖아요!! 저도 공개를 했는데.. 여울곰님도..이참에 얼굴좀 공개 하세요.

  4. 2009.12.17 20:18

    비밀댓글입니다

  5. 2009.12.17 22:24 신고

    얼굴이 보이지 않습니다 ㅋㅋㅋㅋ

  6. 2009.12.18 13:58 신고

    저도 여울곰님 보고싶은데 흑-

    신랑한테 제가 늘 하는 얘기가 그거에요.
    행동거지 조심해야한다고, 우린 한국을 대표하는 얼굴이라구요. ㅋㅋ
    엄마말씀은 항상 진리. 맞죠!

    • 2009.12.18 16:33 신고

      알겠습니다, 사진 올렸어요. 보고 놀리시면 안돼요 ㅠㅠ

      맞아요, 맞아요~
      그래서 정말 행동 하나하나 조심하게 돼요 ㅋㅋㅋ 한국에서는 절대 안하는 행동들을 하곤 해요;;
      옛날에 어른들 말씀 들으면 자다가다 떡이 생긴다는 말.. 저희 엄마가 귀따갑게 해주신 말씀이에요 하하하

  7. 2009.12.19 00:26

    어머나. 미인이신걸요. 못생겼다고 하신것 취소하세요. ^^ 아름다워요.

  8. 2009.12.19 00:27

    이제부터 남자분들의 사랑을 많이 받는 블로그가 되시겠습니다. 여울곰님 보니 긍정님 많이 닮았어요. 저의 친한 블로그 중에 미혼이신분인데요. 그분하고 이미지가 비슷하네요.

  9. 2009.12.19 03:58 신고

    시애틀하면 도시적인 분위기만 생각했던 터라,
    저런 자연경관도 좋은지는 잘 몰랐네요. ^^
    사진은 한 여름같아 보이는데, 만년설도 보이네요.
    그리고 미인이시네요. :)

    • 2009.12.19 16:23 신고

      네, 저 사진이 8월달에 간건데도 산 정상에는 눈이 쌓여있떠라구요. 이곳 말고도 시애틀 주변에는 아름다운 곳이 정말 많아요. 트와일라잇 배경지도 시애틀 근처구요 ㅋㅋ
      루까님, 칭찬 정말 감사합니다~
      실제로 보면 그렇지도 않은데 배경이 좋으니 인물도 좋아보이나봐요 ㅎㅎ

  10. 2009.12.21 16:12 신고

    부라보!!
    멋져요
    저 안에서 뛰어놀고 싶어지는데요 ㅎㅎ
    정말!!!

내가 맨 처음 워싱턴주로 유학왔을 때, 오리엔테이션(영어, 수학 시험도 치뤄야 함)에 참가하기 위해서

버스를 타고 학교가고 있었다. 조그만 가방에 필통, 메모지, 여권 등등만 간단히 챙겨왔었다.

그 날은 완전 시애틀 날씨였다. ※ 여기서 시애틀 날씨란 하늘이 우중충하며, 비가 살짝 내리는 것을 말함.

버스에서 내려 학교 건물안으로 들어가보니 나라별로 의자가 배치되어 있었다. 나는 South Korea쪽에 앉아

오리엔테이션이 시작되기를 기다리고 있었다. OT는 드디어 시작되었고, ISS(International Student Service)

에서 일하는 어드바이저들이 학생 이름을 하나하나 부르고
여권, 학생비자(F-1 visa), I-20(입학증명서?),

재정증명서(Bank statement: 6개월까지만 유효함)를 확인하고 있었다. 나는 내 가방에서 필요한 서류들을
 
주섬
주섬 꺼냈다. ※ ISS란 국제학생들을 돕기 위해 만든 학교 기관이다. 학교마다 이름이 다르기도 하다. 

OMG!!!! 여권이 없다!!! 나는 정말 당황했다. 여권안에는 학생비자와 I-94가 있는데, 그 중요한 학생비자를

잃어버린것이다. OTL  다행히 한국에서 내 여권과 학생비자를 복사해서 보냈었단다.

그리고 나는 다른 학생들과 같이 영어와 수학 시험을 보고 집에 갔다. (수학 시험은 거의 고1 수준이며, 영어

시험은 한국 수능영어와 비슷하다. 지문이 주어지고, 글의 요지를 묻거나 문장이 주어져서 동사시제를 고르거나

그다지 어렵지 않았다. 나는 유학 오기 전, 토플 공부를 3개월정도 하였으나 토플 시험을 보지는 못했다.

커뮤니티 칼리지의 경우, 토플없이도 나처럼 입학할 수가 있는 것이다. 영어 시험은 에세이도 본다.)

집에 와서 호스트 패밀리에게 이 사실을 알리고, 당장 어드바이저와 약속을 만들었다. 어드바이저가 나는 이미

모든 서류가 구비되어 있으므로 필요하지 않으니까 걱정하지 말라는 도움되지 않는 말을 했다.

그래서 나는 인터넷으로 엄청 검색을 했었다. 검색결과, I-94를 재발급 받아야 한다는 사실과 학생비자 재발급

해야 한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어드바이저는 사실 그다지 도움이 되지 않는다!!) 하지만, I-94 재발급은 받지

못했고, 1년 후에 학생비자 받으러 한국까지 가서 그 기~~인 줄을 인내하며 기다려 영사와 인터뷰 후 받았다.

만약, 여권을 잃어버려서 미국 비자와 I-94를 잃어버리셨다면 다시 한국으로 가셔서 받아오면 된다.

복잡하게 학교 어드바이저한테 가서 물어보고, 변호사 만나보지 않아도 된다.

대신, 한국 나가기 전에는 미국 밖으로 여행다니면 안된다. 그리고 쿼터제를 실시하는 학교의 경우에는

1학기에 12학점 이상을 무.조.건. 들어야만 학생 신분을 유지할 수 있다.

                     출처: http://south-korea.visahq.com/information/images/info/South-Korea-visa.jpg
Posted by 불타는 실내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09.12.13 18:25 신고

    음.. 좋은 정보네여 . 잘봤습니다.

  2. 2009.12.13 21:53 신고

    흐아~ 근데 저는 고1 수학이 더 어려울거 같네요 ㅠ_ㅠ

  3. 2009.12.14 11:30 신고

    전 혼자서 한국 갔다올 일이 있었는데, 그때 I-20를 빼먹고 안가져간거에요~
    다행히 한국에서 DHL로 I-20받아서 입국하는데는 문제 없었구요~ㅎㅎ
    미국 이민국은 너무 무서워요. 위압감이 느껴지는..ㅠㅠ

  4. 2009.12.15 01:50 신고

    정말 유익한 정보네요.

  5. 2009.12.15 12:39 신고

    저희 언니가 버지니아에서 유학중인데 꼭 필요한 정보네요!!!
    감사해요^^

    • 2009.12.15 12:48 신고

      안녕하세요, 촌아이님.
      지금 방금 촌아이님의 맛있는 사진들 보고왔는데...
      다이어트 해야하는데 배고파서 못견디겠네요 ㅠㅠ
      저도 감사드려요 ^^

이전버튼 1 이전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