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쇼핑'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2.14 심심한 미국(시애틀) 생활을 즐기는 나만의 노하우 (39)
뭐 사실 저한테는 재미있을지 모르나 다른 분들에게는 아닐지도 몰라요 ㅋㅋ

한국은 밤에 야시장도 있고, 노래방도 있고, 밤에도 번쩍번쩍 하잖아요. 시애틀은 그렇지 않아요 ㅠㅠ

얼마나 심심한지 몰라요. 맨날 비만 추적추적 내리고, 할 게 마땅치가 않아요.

컴퓨터라고 말씀하신다면 적극 동감이지만, 저는 밖에 나가돌아다니는 것을 더 좋아해서요 하하;;

1. 도서관 가기


저 절대로 범생이 뭐 이런 스타일 아니예요. 학창시절에 선생님들께 많이 맞고, 졸업식은 가본 적도 없고요 ㅋ

여기 도서관은 대출할때도 인터넷으로 홀드(hold, 적당한 한국말이 생각나지 않아요 ㅠㅠ
)시킬 수도 있고,

혹시 한국도 홀드 가능한가요? -_-;; 디비디, 잡지, 신문, 숙제도 도와주고 등등... 많은 활동을 할 수 있어요.

그리고 신기한건요, 제가 사는 곳 도서관에는 한국책도 많아요. 일본어로 된 책도 있고, 러시아어 책도 있고요!

일본 만화책도 많아요. 영어로 된 것도 있고, 일본어로 된 것도 있고요.

심심할 때, 도서관 가면 시간 때우기 좋거든요. 인터넷도 되고, 프린트도 10장까지는 공짜에요.

2. 자전거 타고 바닷가 가기


모든 미국 주에 바닷가를 보기가 쉬운지는 모르겠지만, 시애틀은 차로 10분~30분만 가면 금방 나와요.

저 한국에서는 바닷가 가본 적이 별로 없거든요. 산이나 계곡은 많이 가봤지만요~

자전거 타고 달리면 운동도 되고, 날리는 바람이 저는 참 좋거든요.


저희집 근처에 있는 물가(?)에요. 사실은 태평양이 아니라서 진짜 바닷가라고 불리기는 좀 그렇답니다;;

퓨젯 사운드(Puget Sound, 한국말로는 몰라요 ㅠㅠ)라고 부르지 태평양이라고 부르지 않거든요.

진짜 바다를 보시려면 Ocean Shores(오션쇼어
)라는 곳으로 가셔야 해요. 그래도 바다같으니까 전 그냥 가요 ㅋ

사진에 보이는 배는 페리라고 불리는 여객선이예요. 여객선이 페리가 맞는지나 모르겠네요. 하하~

3. 쇼핑 가기

전 여자지만 쇼핑하는 거 좋아하지 않아요; 패션 테러리스트에다가 꾸밀 줄을 모르거든요 ㅠㅠ

하지만 한국보다 싼 미국 옷이나 화장품이나 생활 용품을 보면 마구마구 사고싶어져요 ㅋ

2월 15일이 프레지던트 날이예요. 그래서 12, 13, 14, 15일은 그냥 주구장창 노네요~ 저는 학생이라 놀지만,

직장인들은 15일에 출근하시는 분들도 있는 것 같아요. 하여튼, 미국 공휴일쯤에는요, 세일을 많이 하거든요.

여기선 '몰(mall)'이라고 불리는 곳이 한국 백화점이랑 비슷한데요. 다른 점이 있다면 위로 높지 않고, 옆으로

넓어요. 모든 미국 몰이 이렇진 않겠지만, 워싱턴주랑 오레건주는 그랬거든요. 이런 식으로 2층이 땡이예요;


그리고 백화점 직원들이 옆에 달라 붙어 귀찮게 하질 않아요. 만약 그렇다면, "I'm just looking (around)." 하세요.

4. 카지노 가기


사실 도박에 빠지는 것은 아주 위험한 방법이지만, 여기선 정말 마땅히 할 게 없거든요.

저 페니($0.01로 한국돈으로 치면 아마 10원?)만 봐도 손이 덜덜 떨리는 간이 조그만 아이거든요.

그래서 카지노 자주 가진 않지만, 진~짜 심심할때는 종종 가요. 담배 냄새가 심하게 나서 가기 싫어지지만요.

가면 항상 룰렛만 하거든요. 기계는 확률적으로 대박나기가 힘들다고 해서 룰렛해요.

그렇다고 확률 계산해가며 하는 건 아니고, 그냥 하고 싶은 숫자나 색깔로 정해서 해요~

5. 영화 보기


아시는 분들은 아시겠지만, 저 영화 잘 안봐요. 돈 내고 자러 간 적도 많고요;;;;

저 말고, 미국인들은 영화 보는거 굉장히 좋아해요.

6. 야구 보러 가기


시애틀 매리너스(Mariners)팀에서는 이치로 선수가 제일 유명하고 인기도 많은 것 같아요.

한국에서는 한번도 야구장에 가본 적이 없는데, 여기 와서 가봤어요. 정말 재미있었어요~

야구장에 오는 사람중에는 햄버거, 핫도그, 맥주 등등 먹으러 오는 사람도 많더라고요 ㅋㅋ

7. 파티 참석하기

2010/02/12 - [시애틀 이야기] - 이번 주 이별 파티 

저번주 포스팅 참고하세요. 다른 분들은 어떤 노하우가 있는지 궁금합니다.
Posted by 불타는 실내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0.02.14 20:28 신고

    하하... 그렇군요.
    잠시 뭔가 새로운 것을 찾아 일상에 끼워넣어야 하지 않을까 싶은 생각을 해봅니다. ^^

  2. 2010.02.14 20:50 신고

    ㅋㅋㅋ 극장 가서 잠자기 ㅎㅎ
    패션 테러리스트 ㅋㅋㅋ
    울 스레빠님때문에 제가 웃겨 죽겠습니다. ㅎㅎ
    시애틀 매리너스 이치로는 우리나라 사람이 제일 싫어하는 선수 중 하나예요. 쓰레빠님은 모르시려나? ㅎㅎ
    저번 2006 WBC때 이치로의 망언으로 톡톡히 미움을 샀죠. 이치로 ㅋㅋㅋ

    • 2010.02.15 17:58 신고

      ㅋㅋㅋㅋ 원래 개그 이미지 아닌데, 이게 뭐예요! ㅠㅠ
      아, 저 그거 들었던거 같아요.
      이치로 선수가 한국에 대해 나쁜 말을 했다고...
      그런데 정확히 그 선수가 뭐라고 했는지는 몰라요 ^^;;

  3. 2010.02.14 21:04 신고

    한정된 상황에서 나름 많은 것을 즐길 줄 아는 노하우를 갖고 계시군요~ ^^

    시애틀이 바다하고 가깝다고 해서 어디길래 가깝지하고 구글맵을 찾아봤습니다.
    동쪽에 있는 줄 알았는데 북서쪽 끝에 있고, 와싱턴시가 아니라 와싱턴주에 있나 보네요. ㄷㄷㄷ
    구글맵 보니 시애틀시 도로 전체가 아주 네모반듯해서 좀 신기하네요. ㅋ
    불타는쓰레빠님 덕분에 미국 지리 공부도 되는 듯. ^^

    • 2010.02.15 18:00 신고

      사실 집에 쳐박혀서 침대에서 뎅굴뎅굴 하는 것을 제~일로 좋아해요 ㅋ
      구글 찾아보셨군요~ 네, 워싱턴 디씨가 아니라 워싱턴주예요.
      맞아요, 스페이스 니들에 올라가서 시애틀을 보면요, 다 네모 반듯해서 참 신기해요 ㅎㅎ

  4. 2010.02.14 23:56 신고

    이야 해외나가면 꼭 실천해봐야겠어요^^저는 아직 외국에 가본적이 없어요 흑흑 ㅜ

  5. 2010.02.15 08:49 신고

    9. 집에서 인터넷하기.

    10. 그냥걸어다니다가 길 잃어보기........

    제가 하고있는 일이에요 ㅋㅋㅋㅋㅋ
    시애틀엔 야구장이라도 있어서 덜 심심할껏같아요....
    정말 산타마리아는 .... 휴..

    • 2010.02.15 18:02 신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냥 걸어다니다가 길 잃어보기 저도 완전 좋아해요~
      이런 신기할데가 lol
      산타마리아는 시애틀보다 매우 많~이 심심한가봐요 ㅠㅠ
      상상조차 안가네요. 시애틀이 얼마나 심심한데요 흑...

  6. 2010.02.15 09:36

    전 여기 답글달때마다 해매네욤.ㅎㅎ
    바다~ 헉 ~~~ 좋겠네요. 아시겠지만 바다는 헤택받은 자에게만 주어지는 은총이라는.. ㅜ.ㅜ

    저도 바다있는데로 갈랍니다.

    • 2010.02.15 18:03 신고

      아~ 저는 정말 감사하며 살아야 하는군요!!
      그런데 조금 있다가 한국으로 돌아가게 될꺼 같아 슬프네요 ㅠㅠ
      매일매일 가야겠어요 +_+

    • 2010.02.16 04:53

      나도 한국 가고파요~ 흑흑.. 안간지 벌써 3년 되어 간다능..

    • 2010.02.16 09:12 신고

      헉... 3년이나 되었군요! 한국 많이 가보고 싶으시겠어요.
      저도 2006년 여름에 갔다왔으니 그 정도 된 것 같아요.
      그런데 아예 한국으로 돌아갈꺼 생각하니까 가기가 싫어요 ㅠㅠ

    • 2010.02.18 07:00

      전 요즘 향수뱅~
      한국이 그리운것 보담은 가족이 그리운듯해요.
      님도 미국온지 꽤 되셨군하. 한국가면 좋은일 마이 생길거에요~~

    • 2010.02.19 12:28 신고

      맞아요, 미야님 말씀대로 한국은 그다지 그립지 않은데요 ㅋㅋ 부모님이랑 친구들이랑 그리워요.
      정말 좋은 일 많이 생길까요~? +_+

  7. 2010.02.15 10:23 신고

    저는 지금 일본 온지 얼마 안되서, 우선 일보느라 주변을 돌아다니기에 바빴네요. ㅎ 이 곳 저 곳 구경해서 좋더라구요.
    기회된다면 저도, 야구 보러가기를 하고 싶네요. 일본에서도 야구가 인기 스포츠거든요.

    시애틀에도 카지노가 있군요. 여기에는 빠찡꼬장만 널럴~ ;;

    • 2010.02.15 18:05 신고

      진심으로 부러워요, 루까님.
      저도 워홀로 어딘가를 가보고 싶은데, 제 지금 상황으로는 힘들듯 싶어요;
      일본에서도 야구가 인기군요. 스포츠는 제가 잘 몰라서요 ^^;;
      시애틀에 카지노 많~아요. 라스베가스만 하겠냐만은... ㅋㅋ
      일본도 많나봐요; 한국에서는 한번도 본 적이 없거든요.

  8. 2010.02.15 16:24

    자전거로 바닷가에 갈 수 있다는 너무 부러운걸요?.... 이곳에는 영화티켓이 비싼편이라 영화는 정말 아주 가끔만...간답니다..ㅎㅎㅎ

    • 2010.02.15 18:21 신고

      저는 잘 몰랐는데, 정말 좋은 곳에서 살고 있나봐요 ㅋ
      여기도 영화티켓 비싸요 ㅠㅠ 워낙 영화를 잘 보지 않아 저에겐 해당사항 없지만요 ㅋㅋㅋ

  9. 2010.02.15 16:55 신고

    부러운게 너무 많습니다ㅠ
    자전거로 바닷가 가는 것도 너무 부럽고, 저런 시설 좋은 야구장에 가시는 것도 부럽고,
    무엇보다 카지노를 즐기는 게 너무 부럽네요.
    영화에서나 보던 카지노인데ㅎㅎ

    • 2010.02.15 18:09 신고

      헉... 그런가요?;;
      저 야구룰도 모르는게 멋도 모르고 그냥 갔어요 ㅋㅋ 재미있더라고요~
      한국 야구장은 저렇게 생기지 않았나봐요.
      맞아요, 한국에서 카지노 본 적이 없었던거 같아요.

  10. 2010.02.15 17:00

    ★자전거를 타고 조금만 가면 바닷가가 나온다니~!!부러워요~
    자전거 타면서 바닷가를 거닐며 운동하는것도 좋을 것같아요~~

    • 2010.02.15 18:10 신고

      그래서 매일매일 가려고요~ ㅋㅋㅋ
      다들 부러워하시는 걸 보니까 제가 다행히도 괜찮은 곳에 있나봐요.
      운동은 하는데 먹어서 문제예요 ㅠㅠ

  11. 2010.02.16 01:30

    씨애틀에서 볼꺼리, 갈 곳을 차근차근 소개를 잘 했구요. 이제 잠은 잘 주무시나요? ㅎㅎ

  12. 2010.02.17 23:09

    패션 테러리스트 하니깐 생각나는데, 뉴욕에 좀 살다가 온 새 직장동료가 뉴욕은 미용실이 비싸서 자기가 손수 커트하고 다녔다던데, 머니가 테러리스트를 양산하는 주범인 듯...

  13. 2010.02.18 08:13 신고

    전 자전거를 못타요. ㅎㅎ
    도서관가는건 저도 좋아해요~
    책도보고 dvd도 빌려오구요~ 집근처에 도서관이 있으니까 참 좋더라구요~ ^^

    • 2010.02.19 12:31 신고

      차가 있다가 없으니까 자전거라도 타야겠더라고요 ㅋㅋ
      저도 도서관 가는거 진짜 좋아해요~ 매일 홀드해놓고요 ㅎㅎ
      집 근처에 도서관이 있군요.
      저는 운동삼아 걸어봤는데 한 시간 걸리더라고요 ^^;;
      그래도 도서관 참 좋아요~

  14. 2010.02.18 19:17

    좋은 하루

  15. 2010.02.20 18:04 신고

    그래도 제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호주보다 할 것이 많아 보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재미있네요
    카지노가 젤 위험해보이는데요 ㅎㅎㅎ
    다행히 남자분이 아니시니....
    이미 들으셨겠지만 호주에서는 카지노에서 재산을 탕진하는 사람들로 가득차있죠 ㅋㅋㅋㅋㅋ
    전 예외입니다 ㅋㅋ

    • 2010.02.21 21:10 신고

      그게 사실인가요?;; 그렇다면 호주는 얼마나 심심한건가요 ㅠㅠ
      여기도 소수의 남성분들이 카지노 가서 많이많이 돈 버리고 오시더라고요;;
      호주도 그렇군요.
      바람처럼~님은 예외라시니 천만다행이예요 ^^

  16. 2010.03.01 21:09 신고

    정말 잼나게 사시네요. ^^ 이렇게 보내면 심심하지 않겠습니다.

  17. 2010.04.01 03:35

    재밌게 봤어요. 퓨젯 사운드도 태평양 맞습니다. 육지사이 갈라진 틈으로 바다가 구불구불 들어와서 사운드(협곡정도 되려나요) 별도로 부를 뿐이죠...뭐 태클은 아니니 기분나빠하지 마시고....

    할일 머 있나요? 여름 한철 쨍쨍할때 사방으로 하이킹다니고 산책다니고, 비올땐 TV드라마보고 아이쇼핑하는 정도....

    • 2010.04.01 15:18 신고

      안녕하세요, Puget님.
      글솜씨도 없는데 재미있게 봐주셨다니 좋네요~
      퓨젯 사운드도 태평양이 맞군요. 몰랐어요 ㅠㅠ
      기분 나쁘긴요, 맞는 말씀 하신건걸요 ^^

      맞아요. 자연을 벗 삼아 하이킹도 다니고 참 좋아요.
      제 보잘것없는 블로그에 방문 감사드립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18. 2011.01.06 10:07

    하도 .. 심심해서 네이버에서 시애틀 쳐보다가 이글 발견했네요 ;; ㅋㅋㅋㅋㅋ

    저도 시애틀에 있는지라 ... 위에 있는거 공감!! ㅋㅋㅋㅋ

이전버튼 1 이전버튼